유망한 새내기 해외채권펀드(신한BNPP H2O글로벌본드, 삼성미국투자적격중단기, KB글로벌코어)를 소개합니다.



이 글에서 소개하는 해외채권펀드는 출시한지 3년이 되지 않았기 때문에 성과를 평가하는 것이 무리가 있지만, 수익률도 좋고 단기간에 대규모 리테일 자금을 모았거나 자산운용회사가 전략적 시딩 (seeding)을 통하여 육성하고 있는 상품입니다.

​아래 표는 펀드별 순자산과 수익률을 요약하고 있습니다.


1. KB자산운용의 글로벌 코어 본드 채권펀드​

주로 선진국 국채 또는 선진국 통화 표시 채권에 주로 투자합니다. 선진국의 경제펀더멘털 분석을 통하여 국가별 섹터별 투자비중과 듀레이션을 결정합니다. ​

글로벌 우량 회사채 및 저평가 글로벌 회사채 등에 투자하여 추가 수익을 추구합니다. 선진국 통화 표시 신흥국가 채권에도 투자하고 하이일드 ETF 등 다양한 ETF에도 투자합니다. 하이일드채권 (ETF 포함)은 순자산의 10% 이내로 제한 합니다.​

환헤지는 주요 선진국 통화에 대해서 실행합니다. 벤치마크는 Bloomberg Barclays Global Aggregate Index(KRW hedged) 입니다. ​

다른 두 개의 펀드와 달리 KB자산운용이 직접 운용하는 펀드입니다. 운용규모가 1,172억원인데 대부분이 전략적 시딩으로 추정됩니다. ​

출시한지 6개월 정도 되었는데 트랙레코드를 쌓고 있고 퇴직연금 클래스는 판매되지 않고 있습니다. 기간은 짧지만, 출시 이후 수익률은 4.8%로서 높습니다.



2. 삼성자산운용의 미국투자적격중단기채권펀드​

중단기 (잔존 만기 7년 이하) 미국 투자적격 회사채에 주로 투자하고 미국 국채에도 투자합니다. 거시 경제, 금융시장 상황, 글로벌 경제여건 등에 대한 시장분석을 바탕으로 하향식 접근방식 (Top-down approach)에 의한 투자환경을 분석합니다. ​

개별종목은 상향식 접근 방식으로 선별하여 정량적, 정성적 분석을 통하여 최종 포트폴리오를 구성합니다. 또한 상대가치분석을 통해 고평가 채권은 매도하고 저평가채권은 매수하는 전략을 수행 합니다.​

펀드의 평균 듀레이션 3~4년을 유지하고 환헤지를 실행합니다. 벤치마크는 Bloomberg Barclays 1-7 년 미국회사채(A-이상)과 Bloomberg Barclays 1-7 년 미국채 의 합성지수입니다.

이 펀드는 삼성자산이 전략적 제휴를 체결한 미국의 대형 자산운용회사인 Capital Group이 운용하고 있습니다. 유사한 펀드를 Capital Group이 운용하고 있는지 찾아 보았습니다. ​

동일한 운용전략을 채택하고 있는 펀드는 없었지만 운용전략이 비슷한 American Funds Corporate Bond Fund를 찾을 수 있었습니다. 펀드 매니저 (David Lee)도 동일합니다.​

삼성자산의 펀드는 잔존만기 7년 이하의 채권에 주로 투자하는데 American Funds Corporate Bond Fund는 평균 만기를 제한하지 않고 10년 이상 채권에도 투자하고 있습니다. 평균 듀레이션은 삼성자산펀드보다 2배 높은 6.8년 입니다.

​Capital Group의 American Funds Corporate Bond Fund에 대한 모닝스타의 성과 테이블은 아래와 같습니다. 삼성자산펀드와 투자전략이 비슷하지만 듀레이션이 2배 정도 차이가 있다는 것을 감안하여 보시기 바랍니다.​


<American Funds Corporate Bond Fund의 성과 추이>
자료: MorningStar


과거 5년 누적 수익률 기준으로 벤치마크 뿐만 아니라 동일유형펀드 평균 수익률을 상회하는 성과를 달성하고 있습니다. 2018년을 제외하고는 매년 벤치마크나 동일유형펀드의 평균 수익률을 상회하는 초과 성과를 달성하였습니다. ​

위 테이블에 표시하지는 않았지만 동일유형내 성과 순위도 매년 상위 50%대를 이상을 유지하고 있고 2015년에는 상위 5% 이내에 속하였습니다. ​

삼성자산펀드는 트랙 레코드가 짧지만 Capital Group의 트랙 레코드를 기준으로 판단한다면 삼성미국투자등급회사채펀드는 성과가 검증된 펀드라고 볼 수 있습니다. ​

펀드 설정액 대부분이 전략적 시딩 자금이 유입된 것 같고 퇴직연금 클래스가 오픈 되어 있지만 규모가 작은 것으로 보아 본격적 판매는 하지 않는 것 같습니다.​



3. 신한BNPP H2O 글로벌본드펀드​

2020. 3. 11일 저녁 블룸버그 뉴스에서 H2O의 VIVACE펀드가 하루 30% 손실을 봤다고 나오네요. 신한BNPPH2O글로벌본드펀드는 H2O MultiAggregate펀드에 투자하기 때문에 관련 없을 것 같은데 조심해야 겠습니다.

지금까지 우리나라에서 출시된 채권형펀드 중에서 가장 다이나믹한 투자전략을 실행하는 펀드입니다. ​

펀드슈퍼마켓은 해외채권형펀드로 분류하고 있고 금융투자협회 기준으로는 채권혼합형에, 파생형 재간접펀드입니다.

​2018년 10월 25일 출시되었는데 올 해 개인고객에게 가장 많이 팔린 펀드입니다. 전략적 시딩은 없는데 개인 고객위주로 환헤지펀드가 2,055억원, 환헤지를 하지 않는 펀드가 824억원 판매 되었습니다. ​

투자수익률도 설정 이후 환헤지 펀드가 5.7%, 환오픈된 펀드가 12.6%로서 매우 우수한 성과를 기록하고 있습니다.​


투자전략은 기본적으로 헤지펀드전략중인 글로벌 매크로입니다. ​

하향식 분석을 통하여 경제 펀더멘털 및 시장 심리 등의 요소를 기반으로 자산배분전략과 섹터가중치를 결정합니다. 상향식 분석은 기업의 사업모델, 경쟁력, 재무분석, 성장성을 기초로 한 신용분석기법을 사용합니다.​

듀레이션은 0~10년 이내에서 조정하는데 Top down (하향식) 방식으로 듀레이션 및 섹터별 비중을 정하고, 다양한 상대가치전략을 통하여 벤치마크 대비 초과 성과를 추구 합니다. 선진국 국채, 회사채, 유동화증권, 신흥국가채권, 하이일드채권 등 다양한 채권에 투자합니다.​

G4 (미국, 유로존, 영국 및 일본)의 채권시장에서 수익률곡선전략, 채권섹터전략를 기반으로 상대가치전략을 수행합니다. 상대가치전략이란 고평가채권를 매도(비중 축소)하고 저평가채권을 매수(비중 확대)하여 수익을 추구하는 전략입니다. ​

통화 블록 (currency block)을 유로화 블록, 엔화 블록, 원자재국가 블록으로 구분하여 미국 달러 대비 가치가 절상될 것이라고 판단되는 통화를 매수(Long)하고 절하될 것으로 판단되는 통화를 매도(Short)하는 상대가치 전략을 실행합니다.​

결론적으로 Top-down 방식에 의한 시장 방향성전략과 bottom-up 방식에 의한 상대가치전략을 동시에 추구합니다.. 과거 성과의 80%가 상대가치전략에서 발생하였다고 합니다.

아래 표는 해당 펀드의 제안서에 요약되어 있는 투자전략입니다.​
자료: 신한BNP파리바

기존에 소개하였던 해외채권펀드들과의 가장 큰 차이점은 통화(currency)에 대해 active한 전략을 실행하는 것입니다.​

3개의 통화블록과 미국 달러간의 long-short전략을 통하여 추가로 알파를 창출합니다. 타 해외채권펀드들은 환율변동성을 고려하여 투자지역이나 투자채권을 결정하는 것이 일반적입니다.​

신한BNPP펀드는 환율을 중립적으로 하여(환헤지) 국가별 채권이나 섹터 비중을 결정하고 환투자는 별도의 팀에서 독자적으로 수행하는 전략을 사용합니다. 알파가 창출될 수 있는 영역별로 전문가를 배치하는 팀운용구조인 것 같습니다.​

해당 펀드를 공모 파생펀드로 한 이유도 통화에 대한 롱-숏전략을 실행할 때 레버리지가 (순자산의 최대 100%)가 발생하기 때문인 것 같습니다. 그럼에도 불구하고 펀드의 목표 변동성을 3~6%로 제한하여 채권혼합형 정도의 수익률 변동성을 추구합니다. 글로벌 하이일드채권의 변동성 10%의 절반 수준입니다.​

신한BNPP H2O 글로벌 본드 펀드는 나틱시스 자산운용그룹의 계열 자산운용회사인 H2O 자산운용이 담당하고 있습니다. 국내에는 잘 알려져 있지 않지만 나틱시스 (Natixis Investment Managers)는 세계 15위의 수탁고를 보유한 대형 글로벌 자산운용그룹입니다.

​H2O는 글로벌 매크로 전략을 활용한 채권전문 자산운용회사 입니다. 수탁고는 35조원이지만 (글로벌매크로 단일전략 위주로 운용하는 것을 고려하면 작은 규모는 아님) 운용경력 25년이 넘는 전문가가 경영과 운용을 책임지고 있습니다.​

H2O 직원들(partners)이 회사 지분의 49.9%를 보유하고 있고 나틱시스자산운용은 계열사의 독립성을 보장하는 경영철학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 비록 신생 운용사이지만 H2O의 운용철학은 일관되게 유지 될 것 같습니다. ​


신한BNPP H2O 글로벌 본드 펀드펀드가 투자하고 있는 H2O Muliti Aggregate펀드의 누적 수익률 추이입니다. ​

2016년 출시 이후 벤치마크인 Barclays Global Aggregate (USD hedged) 수익률을 지속적으로 상회하고 있습니다. 연도별 수익률도7.3~9.3%의 높은 수익률을 기록하고 있습니다.

자료: 신한BNP파리바


신한BNPP H2O 글로벌본드펀드처럼 미국 달러 대비 주요 선진국 통화간의 액티브 투자전략은 일반 공모펀드에서 실행하는 경우는 많지 않습니다. ​

글로벌 매크로전략을 수행하는 글로벌헤지펀드들의 주요 투자전략인데, 레버리지와 변동성을 낮은 수준으로 관리하면서 공모펀드로 출시한 것인데 운용기간이 6개월 미만이지만 우수한 성과를 달성하고 있습니다.

​국내 판매 규모도 단기간에 3천억원에 근접하고 있는데 현재까지는 올해의 히트상품입니다. 연금저축펀드계좌에서 80억원, 퇴직연금계좌에서도 70억원 정도 투자하고 있습니다. ​


향후 해외펀드 투자시 환 (currency)를 회피하여야 하는 리스크가 아닌 추가 수익을 올릴 수 있는 기회로 생각하는 사고의 전환이 필요합니다.

해외주식형펀도 마찬가지이지만 해외채권투자시 수익의 상당 부분은 환율변동에 의해 영향을 받습니다. 대부분의 해외채권펀드는미국 달러 또는 유로 기준으로 수익률을 높이기 위한 채권투자전략을 실행하고 원-달러 또는 원-유로는 헤지하는 passive전략을 추구합니다.

신한BNPP H2O 글로벌 본드펀드는 원-달러에 대해 환헤지를 실행하는 펀드와 환헤지를 하지 않는 펀드 모두 출시하였습니다. 원달러가 헤지된 펀드의 수탁고가 2,055억원으로 많지만 환이 오픈된 펀드 수탁고도 824억원으로 다른 펀드와 비교하면 많이 팔렸습니다. ​

수익률 측면에서는 환헤지를 하지 않는 펀드가 더 높습니다. 최근 원화 약세가 심화되면서 최근 6개월 동안 수익률 차이도 6.7%에 달합니다. ​



역외펀드를 포함하여 해외펀드 투자가 국내에서 팔릴 때, 판매직원들의 생각이었는지 아니면 고객의 판단이었는지는 모르지만 원-달러에 대해서 환헤지를 하지 않는 펀드는 창구에서 거의 팔리지 않았습니다.
하지만 환헤지를 통해서 고객이 이익을 본 적은 많지 않습니다.​

아래는 1990년 이후 원-달러환율 추이를 보여 주는 그래프입니다. 외환위기와 글로벌 금융위기 당시의 환율 변동을 제외한다면 장기 추세는 원달러 환율이 상승하고 있습니다.

자료: 한국은행


경상수지 흑자가 지속되고 외환보유고가 사상최고치를 기록하고 미국의 무역 압력이 지속되고 있지만 최근 원달러 환율은 상승세를 기록하고 있습니다.​

주요 신흥국 경제처럼 우리나라의 경제펀더멘털이 강하지도, 잠재성장여력이 크지도 않고 금리도 미국보다 낮기 때문에 원달러환율이 추세적으로 하락하는 원화 강세 국면이 발생할 가능성은 높지 않아 보입니다. ​

당장은 아니더라도 해외펀드 투자시 원달러 환율을 헤지하지 않는 펀드에 투자하는 것도 생각해볼 필요가 있습니다. 환헤지를 하지 않는 펀드는 UnHedged를 뜻하는 (UH)를 펀드명에 붙이고 있습니다.​